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자동차/산업/안전
메르세데스-벤츠, 2019 오토 상하이 참가
교통뉴스 민준식 부장 | 승인 2019.04.11 20:40
7인승 컴팩트 SUV 컨셉, ‘컨셉트 GLB(Concept GLB)’
중국시장 전용 ‘메르세데스-AMG A35 4MATIC 롱 등
자체 웹사이트를 통해 프레스컨퍼런스 생중계 예정
 
2019 오토상하이 메르세데스-벤츠 부스 조감도. 사진: 다임러AG
 
메르세데스-벤츠는 오는 4월 18일부터 28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제18회 오토 상하이(Auto Shanghai)에서 컴팩트 SUV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컨셉트 GLB(Concept GLB)’와 중국 시장을 위해 개발된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 세단(Mercedes-AMG A 35 4MATIC Saloon)’등의 새로운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하고, ‘더 뉴 EQC(The New EQC)’ 등 다수의 중국 최초 공개 모델을 선보인다.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컨셉트 GLB는 강인한 외관 디자인과 최대 7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넉넉한 공간이 특징이다. 컨셉트 GLB는 컴팩트 SUV에서 쉽게 경험하기 힘들었던 넉넉한 인테리어 공간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월드 프리미어는 메르세데스-AMG의 A35 4MATIC 세단의 롱 휠베이스 모델이다. 컴팩트카도 넓은 실내를 원하는 중국인들의 취향에 맞춘 중국 전용 모델로, 기존 해치백 모델과 달리 세단형의 4-도어 3-박스 디자인과 메르세데스-AMG만의 독특한 스포티함이 조화를 이룬다.
 
메르세데스-벤츠의 미래 모빌리티 구현을 위한 전기차 및 기술 브랜드 EQ가 선보이는 첫 순수 전기차 더 뉴 EQC와 함께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한 프리미엄 SUV 더 뉴 GLE가 중국 최초로 이번 오토쇼에서 공개된다.
 
이와 함께, 메르세데스-벤츠는 컴팩트 차량부터 스포티한 차량까지 5대의 중국 프리미어 모델을 함께 공개될 예정이다. 중국 최초로 공개되는 모델에는 더 뉴 B-클래스(The New B-Class), 더 뉴 A-클래스(The New A-Class) 및 롱 휠 베이스 버전, 메르세데스-AMG GT C 로드스터(Mercedes-AMG GTC Roadster), 더 뉴 E53 쿠페(The New E 53 Coupé)가 포함된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의 2019 오토 상하이 프레스 컨퍼런스는 4월 16일 오전 9시 40분(현지 시각) 메르세데스-벤츠 부스에서 진행되며, 메르세데스-벤츠 웹사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교통뉴스 민준식 부장  junsik.min@gmail.com

<저작권자 © 교통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통뉴스 민준식 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경기 아 50472  |  발행·편집인 : 한장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현호  |  http://www.cartvnews.com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행신로 만수빌딩 - 하남시 창우동 하남벤처센터6층  |  대표전화 : 02-6929-4300  |  기사제보 : 031-978-0129  |  야간 : 031-772-0129
교통뉴스  |  cartvnews@cartvnews.com  |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9 교통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