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실시간 뉴스
에어서울, 서울~오사카‧괌 하늘길 활짝
교통뉴스 김정훈 기자 | 승인 2017.09.13 10:41
왕래많은 상용 노선과 인기 휴양지
고객에 보다 다양한 여행기회 제공
 
에어서울(대표 류광희)이 12일 일본 오사카와 괌에 첫 취항했다.
 
이날 에어서울은 서울(인천)~오사카와 서울(인천)~괌 노선의 첫 취항을 기념해 내‧외부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공항에서 취항행사를 가지고 오사카와 괌의 새로운 하늘길을 열었다.
 
특히, 괌 취항행사에는 하나투어 등 국내 주요 여행사 사장단 및 업계 관계자 약 17명이 참석해 에어서울의 괌 신규 취항을 축하하는 자리에 함께했으며, 향후 관광객 유치를 위해 에어서울과 긴밀히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에어서울 류광희 대표는 “지금까지는 일본 소도시 노선을 중심으로 운항을 했는데, 고객의 노선 선택권 다양화를 위해 왕래가 많은 상용 노선과 인기 휴양지 노선에도 취항하게 됐다”며, “기존 노선들과의 판매 시너지를 창출해 고객에게 보다 다양한 여행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일본 여행객들의 괌 수요가 많은 만큼, 현지 여행사들과의 협력을 통해 일본~한국~괌 등의 환승 수요 유치에도 힘쓰겠다는 계획이다.
 
서울(인천)~오사카 노선은 오전과 오후 매일 2회씩, 서울(인천)~괌 노선은 저녁 9시 스케줄로 매일 운항한다.
 
한편, 작년 10월 일본 다카마쓰를 시작으로 국제선에 첫 취항한 에어서울은 일본 오사카와 괌을 포함해 총 13개 노선을 운항 중이며, 10월 31일에는 도쿄(나리타)와 홍콩에도 새롭게 취항할 예정이다.

교통뉴스 김정훈 기자  jhun1007@cartvnews.com

<저작권자 © 교통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통뉴스 김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경기 아 50472  |  발행인 : 김경배  |  편집인 : 한장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지수  |  http://www.cartvnews.com
주 소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행신로 125, 301호  |  대표전화 : 031-978-0129  |  기사제보 : 031-772-0129
편집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경인로20 나길36 8층  |  대표전화 : 02-6929-4300  |  팩 스 : 0505-334-4300
교통TV&뉴스  |  cartvnews@cartvnews.com  |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7 교통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