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튼 사라진 MBUX 하이퍼스크린...메르세데스 EQS에 탑재
상태바
버튼 사라진 MBUX 하이퍼스크린...메르세데스 EQS에 탑재
  • 교통뉴스 민준식 부장
  • 승인 2021.01.07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석과 조수석 클러스터를 대형 터치스크린으로 구성
메르세데스-벤츠의 MBUX 하이퍼스크린은 실내 전면부 전체가 하나의 디지털 스크린이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의 MBUX 하이퍼스크린은 실내 전면부 전체가 하나의 디지털 스크린이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가 새로운 컨셉의 인테리어를 공개했다. 올해 출시될 대형 전기 럭셔리 세단 EQS에 선택사양으로 탑재될 차세대 MBUX 하이퍼스크린(MBUX Hyperscreen)이 온라인으로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운전석 계기반 클러스터와 센터 페시아, 조수석 대시보드까지 하나의 디지털 터치스크린으로 연결된 MBUX 하이퍼스크린은 기존 버튼과 스위치가 사라지고 모든 컨트롤이 직관적인 터치스크린을 통해 이뤄진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이 시스템이 인공지능(AI)을 통해 스스로 학습하면서 UX를 구성해 인포테인먼트, 컴포트 및 차량 기능의 조작과 디스플레이를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린다고 설명했다.

MBUX 하이퍼스크린은 학습이 가능한 인공지능을 탑재해 제어 및 디스플레이 컨셉이 완벽하게 사용자에게 맞게 개인화되며,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편의사양과 차량 내 다채로운 기능을 맞춤형으로 구성할 수 있다.

‘제로-레이어(Zero-layer)’ 기능은 사용자가 세부 목록을 탐색하거나 음성으로 명령하지 않아도 상황에 따라 접근성이 뛰어난 위치에 주요 기능을 알아서 배치한다. 조수석까지 이어진 디스플레이는 동승자도 차량 전반을 제어를 할 수 있도록 한다.

예를 들면 장거리 주행을 할 때 차량이 이를 알아채고 주행상황에 가장 많이 쓰이는 컨트롤은 제로 레이어를 통해 메인 스크린에 띄워준다. 운전자가 오디오 기능 등 일정 구간을 지날 때 가장 많이 쓰는 기능도 알아채고 띄워준다. 알아서 운전자에 맞춰 스위치와 컨트롤 구성이 바뀌는 것이다.

아날로그 감성을 곳곳에 남겨둔 모습이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아날로그 감성을 곳곳에 남겨둔 모습이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발표된 영상과 사진을 보면 다이얼 게이지, 스위치 등 아날로그적인 디자인이 그대로 적용된 상태에서 디지털 요소가 녹아있다. 여러 개의 디스플레이가 어지럽지 않고 조화롭게 배치됐고, 에어컨 바람이 나오는 송풍구는 아날로그 방식으로 방향과 개폐를 조절할 수 있다.

디스플레이 스크린은 실버 섀도우 색상으로 3겹의 코팅과정을 거쳐 은은한 무광의 고급스러운 질감을 낸다. 디스플레이 하단에는 앰비언트 라이트가 밝혀지면서 디스플레이 전체가 계기반 위에 자리하는 듯한 입체감을 준다.

운전석과 조수석에 각각 디스플레이와 컨트롤 패널을 설정할 수 있고, 동승자가 없으면 조수석 스크린은 디지털 트림의 한 부분이 된다. 디스플레이는 해상도가 뛰어난 OLED 방식이며, 계기판은 아날로그 게이지의 감성을 살리기 위해 유리렌즈와 디지털 광선검 형태로 구성된다.

지난 2018년 A클래스에 첫 적용됐던 MBUX는 알아서 컨텐츠를 구성해주고 스위치 배열, 작동법 등을 구성해주는 기능을 갖췄지만 유저들의 호불호가 갈리기도 했다. MBUX 하이퍼스크린은 물리적 스위치가 완전히 사라지면서 기존 눈으로 보고 누르는 스위치 방식에 익숙해져있던 유저들의 불평도 예상된다.

업계 관계자는 “자동차의 UX도 버튼이 사라진 스마트폰처럼 디지털 방식으로 바뀌는 수순”이라면서, “자동차 스위치는 눈을 길에서 떼지 않고 조작이 가능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이 반자율 주행과 주행보조 등의 기술이 발전하면서 바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메르세데스-벤츠 기술 총괄인 사자드 칸(Sajjad Khan)은 “MBUX 하이퍼스크린은 자동차의 두뇌와 신경계를 모두 책임지는 존재로, 점차 탑승객을 더 잘 알아가고 화면을 클릭하거나 스크롤하기도 전에 개인에게 최적화된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제공해준다”고 설명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를 통해 공개된 MBUX 하이퍼스크린을 미국 현지 시각 1월 11일부터 14일까지 사상 최초로 전면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1 CES(Consumer Electronics Show)’에서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