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홀로 사는 1인 가구 맞춤형 지원한다.
상태바
경기도, 홀로 사는 1인 가구 맞춤형 지원한다.
  • 교통뉴스 김송일 본부장 대중교통 자문위원
  • 승인 2020.02.21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이대별 특성 및 수요 반영한 정책지원

 

경기도가 혼자 사는 1인가구를 위한 맞춤형 지원계획을 내놓았습니다.
20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은 도내 급증한 1인가구는 아직 정책적 사각지대에 놓여있다며, 이들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펼쳐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경기도의 1인가구 지원계획은 홀로 사는 사람들의 외로움 극복을 도와주고 자립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경기도는 이들에게 외로움 극복을 도와주고, 혼밥 대신 함께 밥을 먹는 소셜 다이닝, 홀로서기 지원, 건강 돌봐주기,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 사후 필요한 법적 처리사항을 포함한 웰다잉 지원 등 6가지 분야를 중점적으로 지원하도록 올해부터 시범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6가지 분야, 18가지 세부 추진과제가 포함된 이 사업에는 정책 사업비 33억, 주거지원 사업비 1,108억원 등 총 1,141억원이 투입됩니다.
경기도는 올해 시범 추진되는 이 사업의 평가결과를 바탕으로 내년부터는 본격 확대 실시할 계획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