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박 감시 시스템으로 해상국립공원 불법행위 단속
상태바
선박 감시 시스템으로 해상국립공원 불법행위 단속
  • 교통뉴스 조성우 기자
  • 승인 2019.04.15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박 감시 시스템과 무인기(드론)를 이용한 관리를 강화
선박 감시 시스템으로 해상국립공원 불법행위 단속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
해상국립공원의 선박 감시 시스템과 무인기(드론)를 이용한 관리를 강화
출입이 금지된 무인섬의 출입과 취사, 야영 등 불법행위 단속
선박 감시 시스템은 선박에 설치된 무선장치나 선박자동식별장치(AIS)의 위치신호를 전자해도 화면에 표시하는 것으로 선박의 이름과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
이 시스템은 해양수산부 및 해양경찰청 선박 위치정보와 연계 운영
지난 2017년에 시범 도입돼 지난해 12월부터 전체 해상. 해안국립공원으로 확대
또한 드론을 불법행위 단속에 활용
현재 21개 국립공원에서 총 75대를 운영
해상국립공원 드론에는 계도 방송장치가 탑재(소리)
해상국립공원에서의 불법행위는 2014년 121건에서 2018년에는 159건으로 31%가 증가
특별단속 결과 불법 취사, 야영 행위자에 대하여 총 5건의 위법행위를 적발하여 ‘자연공원법’
에 따라 과태료를 부과
 
이진철 부장 /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 선박 모니터링 시스템은 다도해, 한려해상, 태안, 변산반도등 전체 해상 국립공원에
서 운영하고 있고 운항중인 선박위치를 실시간으로 파악해서 불법행위를 단속하고 있습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