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ICT기반 열차후방 영상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상태바
코레일, ICT기반 열차후방 영상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 교통뉴스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01.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사와 역 관제원, 잔여거리‧장애물 실시간 확인
 
후방 잔여거리·이상물체 감지 실시간 확인
신례원역에 시범 설치, 3월부터 확대 적용
 
해당 시스템 (사진제공 코레일)
 
코레일이 화물열차 후방 잔여거리와 이상물체를 감지해 기관사와 역 관제원에게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열차가 화물기지로 후진할 때 선로 끝 부분까지의 남은거리를 알려주는 ICT기반 실시간 영상 모니터링 시스템이다.
 
신례원역에 시범 설치된 이 시스템은 선로 끝부분에 설치된 레이더 검지기로 남은 거리를 감지한다.
 
감지된 거리 데이터는 차세대 무선기술(IEEE802.11ac)로 기관실과 역 관제실에 고화질 영상으로 전달된다.
 
또한 코레일에 최적화된 객체 인식 알고리즘으로 열차가 움직이는 방향의 선로에 장애물이 인식되면 기관실과 역 관제실에 있는 영상장치에 바로 경보가 울리게 된다.
 
코레일은 오는 3월부터 연말까지 오봉역에 확대적용을 위한 시범운영에 들어가 시스템 안정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코레일은 앞으로도ICT기술을 적극 활용해 안전한 열차 운행을 위한 기술 개발에 앞장설 예정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