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정책/정보/기상
서울시 1년간 PM-2.5 발생원 16,506 kg 제거관악구 남부순환로~신림로 구간 도로분진청소차 10㎞/h 속도로 운행·조사
교통뉴스 송수정 기자 | 승인 2018.11.07 19:38
 
분진 분석결과 연간 PM-2.5 발생원 16.5톤, PM-10 발생원 58톤 제거해
도로 분진청소차를 현재 100대에서 ’19년까지 145대로 확대 운영 계획
 
사진제공 서울시
 
서울시는 도로분진흡입 청소차로 수거한 청소수거물 중 먼지의 함량을 조사한 결과 연간 PM-2.5 발생원 16.5톤, PM-10 발생원 58톤을 제거했다고 밝혔다.
 
도로분진흡입청소차는 동절기에 어려운 물청소 대체 방법으로 2010년에 도입해 현재 100대를 운영하고 있으며, 연간 1,135,700km를 청소하고 있다.
 
분진흡입청소로 사전에 도로에서 제거한 초미세먼지(PM-2.5) 16.5톤은 경유차 36,197대에서 배출되는 양에 해당한다.
 
이번 조사는 5월 29일부터 6월18일 기간 동안 주간선도로인 관악구 남부순환로와 지선도로인 관악구 신림로에서 도로분진흡입청소차를 동일한 속도로 운행하면서 도로면 1cm 위에서 흡입하여 수거한 분진 16건을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산출했다.
 
먼지 분석방법은 미국 환경보호청 대기오염물질배출량 산정방법인 AP-42 C1, C2 방법에 따라 도로청소수거물을 75㎛ 크기의 체로 토사류를 비롯한 큰 입자들을 제거하고 남은 75㎛보다 작은 크기의 ‘미사(微沙,미세한 분진)’를 레이저 입도분석기를 활용해 비율을 측정하는 방식이다.
 
비산먼지발생원은 주로 도로에서의 자동차 운행, 건설공사장 등이다.
 
2018년 6월 국립환경과학원에서 발표한 2015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에 따르면 서울시에서 발생한 PM-2.5는 자동차 등의 배출가스 보다 1.1배, PM-10은 4.2배 많았다.
 
서울시의 전체 미세먼지(PM-10) 배출량 8,733,922.1 kg중 도로재비산먼지가 미세먼지(PM-10)는 24.1%인 2,209,565.9 kg 초미세먼지(PM-2.5)는 20.7%인 534,572.4 kg이다.
 
PM-10은 자동차 배출가스(도로이동오염원) 배출량 53,1067.1kg에 비해 4.2배, PM-2.5 배출량 488581.7kg에 비해 1.1배 발생했다.
 
서울시는 자동차가 도로를 주행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재비산먼지의 발생을 줄이기 위해 2010년부터 분진흡입청소차를 도입하였으며, 현재 100대에서 2019년 145대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보다 효과적인 도로분진청소를 위해 이번 조사 결과를 토대로 서울시 도로 및 교통여건에 적합한 청소방법을 선택하고, 향후 기상여건, 교통량, 실시간 도로변 오염도 등을 반영한 도로청소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3월부터 서울연구원에서 ‘미세먼지 저감 효과 분석 및 과학적인 도로 청소 관리체계 마련’ 연구를 진행 중에 있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앞으로도 도로분진흡입청소차량을 확대 운영하고, 도로 이용 형태, 교통량 정보 등을 반영한 과학적인 도로먼지 청소체계 구축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교통뉴스 송수정 기자  crystal0997@cartvnews.com

<저작권자 © 교통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통뉴스 송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경기 아 50472  |  발행·편집인 : 한장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현호  |  http://www.cartvnews.com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행신로 만수빌딩 - 하남시 창우동 하남벤처센터6층  |  대표전화 : 02-6929-4300  |  기사제보 : 031-978-0129  |  야간 : 031-772-0129
교통뉴스  |  cartvnews@cartvnews.com  |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복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2018 교통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