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오사카 노선의 부분 운항 재개
상태바
대한항공 오사카 노선의 부분 운항 재개
  • 교통뉴스 이정은 기자
  • 승인 2018.09.1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분적으로 정기편 운항 재개 예정
 
간사이공항 터미널 시설 복구상황에 따라
셔틀버스를 포함한 대중교통 안내문 배포
 
사진출처 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오는 9월 14일 ~ 20일(7일간)까지 오사카 노선에 대해 부분적으로 정기편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다.
 
9월 20일 이후의 운항 여부는 간사이 공항 터미널 시설 복구 상황에 따라 승객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확정되는 대로 재 공지된다.
 
대한항공은 태풍으로 인한 간사이 공항 터미널 폐쇄로 지난 9월5일 ~ 13일(9일간)까지 오사카 노선에 대해 전면 운항 중단한 바 있다.
 
현재 간사이 공항과 주변 지역 복구가 완전히 이루어지지 않아 시내와 오가는 교통편이 불편한 것을 고려하여, 간사이 공항에 도착하는 승객들 대상 셔틀버스를 포함한 대중교통 이용 안내문이 배포된다.
 
현재 나고야, 오카야마, 후쿠오카 등 주변 공항에 대형기를 투입해 오사카를 오가는 승객들을 수송 중이며, 오사카 정기편 운항이 정상화되기 전인 9월 14일 ~ 20일까지 인근 노선인 나고야, 나리타 노선에 대형기를 투입해 1,030석 규모로 공급을 추가 증대할 계획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